사진=이솔이 인스타그램
사진=이솔이 인스타그램


개그맨 박성광 아내 이솔이가 반려견의 이상행동에 동물병원을 방문했다고 알렸다.

이솔이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을이 갑자기 이상행동해서 병원 검진 차 오랜만에 목동에 다녀왔네용. 영상처럼 가을이가 갑자기 밥 한알 먹고 고개를 기울인채 빙그르르 도는 걸 여러번 반복해서.. 신경문제인가 하여 잔뜩 쫄아서 병원갔는데요. 사경 증상 보이던 좌측 귀 안에 염증이 있는게 나와서 귀치료 먼저 해보기로 했어요"라고 전했다.

이어 이솔이는 "이제 노령견으로 접어든 반려견 3마리의 엄빠는 마음이 매일 쿵쿵 하네용"라며 "걱정하는 시간에 애기들이랑 더 행복한 시간 많이 만들자며 긍정회로 돌리면서! 남편이랑 다시 한번 전우애를 든든히 다졌답니다 ㅎㅎㅎㅎ오랜만에 연애할 때 정말 많이가던 목동에서 쇼핑도하구 맛집도 다녀오고, 그래도 겸사겸사 감사한 하루 보냈네요"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엊그제 저녁에 엉엉 울면서 보낸 톡에 너무 세심히 상담해준 가흔쓰 너무 고맙구 이제 곧 9살을 바라보는 우리 광복이,가을이,겨울이 오래오래 건강만 하자아"라고 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두 반려견을 안고 있는 박성광의 모습이 담겼다. 이솔이는 개그맨 박성광과 결혼했다. 두 사람은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2- 너는 내 운명'에 출연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