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진격의 할매' 출연 후 감사 인사를 전했다.

조민아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중한 추억. 선생님들께서 늘 응원해주고 계신다는 든든함 가슴에 품고, 현명한 엄마로 강호 건강하고 밝고 바르게 잘 키워갈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이어 "힘이 되는 말씀 많이 해주시고 따뜻하게 격려해주셔서 감사합니다"고 덧붙였다.

조민아는 '진격의 할매'의 나문희에 대한 남다른 애정도 드러냈다. 그는 "어릴 때부터 정말 좋아했던 나문희 선생님♥ 선생님을 보며 꿈을 키워왔던 아역 배우가 어느새 아기 엄마가 되었어요"라며 "꼭 안아주셨던 따스함에서 제2의 인생을 더 멋지게 살아갈 빛나는 에너지를 얻었습니다"고 적었다.

또한 "선생님 말씀처럼 저답게 씩씩하고 긍정적으로 잘 살게요. 저를 위해, 그리고 강호를 위해. 다음번에는 작품에서 봬요♥ 이 꿈도 꼭 이뤄졌으면 좋겠습니다"고 전했다.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조민아는 '진격의 할매' 출연진인 김영옥, 나문희, 박정수와 함께 다정한 모습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조민아는 최근 가정 폭력, 이혼을 암시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지난달 29일 가정법원에 이혼 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현재 홀로 아들을 키우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