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 한유라 "늦은 밤, 남편과 애들이 잠든 후"…쌍둥이맘의 일탈 [TEN★]


개그맨 정형돈의 아내 한유라가 잠시 일상에서 벗어나 즐거움을 누렸다.

한유라는 30일 자신의 SNS에 “어제 늦은 밤 남편과 애들이 잠든 후 동네 친구들과 함께 심야 번개”라며 한 장의 사진 및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연어와 새우가 듬뿍 들어간 김밥과 소주병 등의 술상이 담겼다. 육아와 살림에서 벗어나 잠시 맛보는 행복이 주부들의 공감을 자아낸다.

한편 한유라는 2009년 개그맨 정형돈과 결혼했다. 부부 사이에는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