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민혜연, 청담동 의사의 고급스런 입맛 "6월에 너무 잘 먹고 다녀"[TEN★]


'주진모♥' 민혜연, 청담동 의사의 고급스런 입맛 "6월에 너무 잘 먹고 다녀"[TEN★]
'주진모♥' 민혜연, 청담동 의사의 고급스런 입맛 "6월에 너무 잘 먹고 다녀"[TEN★]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민혜연이 세련된 매력을 뽐냈다.

민혜연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6월은 너무 잘 먹고 다닌 것 같은. 남들은 사랑니 뽑으면 살빠진다는데. 나는 왜 사랑니 뽑고 탄수화물에 입이 터진 건지. 이제 더이상 사랑니도 남아있지 않으니 7월달부터는 다시 관리모드로 들어가야겠..."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에는 민혜연이 먹은 식사들이 담겨있다. 와인, 칵테일 등에 맛있는 요리를 곁들인 민혜연의 고급스러운 취향을 엿볼 수 있다. 민혜연의 세련되고 우아한 분위기도 눈길을 끈다.

민혜연은 2019년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다. 현재 청담동에서 의원을 운영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