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한창, 이러니 셋째 생기지…"외조·육아·음식·진료 다 하는 남편" [TEN★]


방송인 장영란이 셋째 임신한 근황을 전했다.

장영란은 28일 자신의 SNS에 “요새 힘들어하는 아내를 위해 외조 육아 음식에 진료까지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하는 남편”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장영란에게 입맞춤 세례를 퍼붓는 남편 한창의 모습이 담겼다. 장영란의 표정에 행복이 가득하다.

한편,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 슬하 1남 1녀를 두고 있다. 한창은 한의원 퇴사 후 한의원을 개원했다. 부부는 최근 셋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