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살 연하♥' 김영희, 임신 중 늘어난 흰머리+잔뜩 부푼 D라인 "크루엘라 될 듯" [TEN★]


사진=김영희 인스타그램
사진=김영희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김영희가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김영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쁜 이모들 보면서 태교 중. 맛난 거 사주는 축구도 잘하는 혜경이모 금손인 진선이모. 엄마 이쁜옷 입혀주는 세상 화려한 로시이모. 행복한 이야기들만 하다가 헤어졌네~ 엄마의 언니들 힐튼이의 이모들~ 조만간 크루엘라 머리 되는 거 아님?"이라고 글을 썼다. 김영희는 절친들과 티타임도 가지고 즐거운 시간을 보낸 모습. 어느새 볼록해진 D라인과 흰머리가 섞인 앞머리가 눈길을 끈다.

김영희는 10살 연하 프로 야구 선수 출신 윤승열과 지난해 결혼했다.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