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수, 내복만 입고 '냠냠'…어릴 때랑 똑같네 [TEN★]


배우 신지수가 어린 시절 모습을 공개했다.

신지수는 14일 자신의 SNS에 “아빠가 갑자기 보내 준 사진, 나”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어린 시절 신지수의 모습이 담겼다. 내복을 입은 채 소파에 엎드려 뭔가를 야무지게 먹고 있는 모습이다.

한편, 1985년생인 신지수는 4살 연상의 작곡가 겸 프로듀서 이하이와 2017년 결혼, 이듬해 딸을 출산했다. 그는 출산 후 39kg의 몸무게를 인증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최근에는 35kg의 몸무게를 인증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