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민니 인스타그램
사진=민니 인스타그램


(여자)아이들 민니가 섹시함의 아이콘으로 떠올랐다.

최근 민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네버버 오늘도 고마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민니는 하늘색 속옷에 하이웨스트 짧은 바지를 매치한 모습. 여기에 가죽재킷을 더해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뽐냈다.

한편 민니는 최근 열린 구찌X아디다스 론칭 행사에 참석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