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수 탁영준 대표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성수 탁영준 대표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성수, 탁영준 SM 공동대표가 미국 빌보드 ‘2022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2022 Indie Power Players)’에 선정되었다.


미국 유명 매체 빌보드는 6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2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를 발표했으며, 이성수, 탁영준 공동대표가 이름을 올려 SM의 글로벌한 위상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는 빌보드가 2017년부터 매해 미국의 3대 메이저 레이블로 불리는 유니버설뮤직 그룹, 소니뮤직 엔터테인먼트, 워너뮤직 그룹 외에 전 세계 음악 시장에서 독자적인 성과를 이뤄낸 레이블 및 유통사의 리더를 발표하는 리스트로, 올해는 이성수, 탁영준 공동대표를 비롯해 켄 번트 디즈니 뮤직 그룹 회장, 샤리 브라이언, 오마르 그란트 락 네이션 레이블 공동대표 등이 함께 선정됐다.

빌보드는 “NCT 멤버 쟈니는 올해 뉴욕에서 열린 멧 갈라 행사에 초청을 받았다. 에스파는 코첼라 메인 스테이지에서 퍼포먼스를 펼쳤다”며 SM 아티스트들의 글로벌한 활약을 소개했다.

더불어 이성수, 탁영준 공동대표는 빌보드를 통해 “2021년 NCT의 전 세계 음반 판매량이 1000만장을 돌파했다. 이렇게 K팝이 주목을 받고 있는 시기에 SM이 글로벌 음악 산업의 선구자로 여겨지는 것이 매우 자랑스럽다”고 전했다.

한편, 이성수, 탁영준 공동대표는 지난 4월 빌보드가 발표한 ‘2022 인터내셔널 파워 플레이어스(2022 International Power Players)’에도 선정된 바 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