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김영희 인스타그램
사진= 김영희 인스타그램


개그우면 김영희가 레이디제인 집에 놀러 간 근황을 전했다.

김영희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인이집 너무 좋다! 진짜 너무 예쁜 집. 우리 집인 양 여기저기서 사진 찍기 바빴네~ 역시 센스 넘치는 제인퓨~ 하여간 만나면 원 없이 웃고 온다. 소영선배 다음에는 우리 자고 옵시다. ㅋㅋ"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영희, 윤승열 부부와 가수 레이디제인, 개그우먼 박소영이 다정하게 거울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김영희와 윤승열의 달달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김영희는 10살 연하 프로 야구 선수 출신 윤승열과 지난해 결혼했다. 현재 임신 중이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