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아름다운 옆태를 뽐냈다.

황정음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머리 많이 자랐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황정음은 어깨에 닿일 정도 기장의 머리를 묶은 모습. 출산 후에도 풍성한 머리숱과 부드러운 머릿결이 돋보인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 후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