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가수 임창정의 아내 서하얀이 흰색 셋업 슈트로 우아한 비주얼을 뽐냈다.

서하얀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화이트 셋업을 입고 카메라를 향해 미소 짓고 있는 서하얀의 모습이 담겼다. 늘씬한 몸매와 또렷한 이목구비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임창정은 2017년 18살 연하의 승무원 출신 요가 강사 아내 서하얀과 결혼했다. 세 아들이 있는 임창정은 서하얀과 아들 둘을 낳아 현재 슬하에 다섯 아들을 두고 있다. 서하얀은 최근 운전 중 셀카 및 안전벨트 미착용으로 위법 논란에 휩싸여 사과한 바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