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소이현·인교진 부부가 금슬을 뽐냈다.

소이현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아침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소이현과 인교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두 사람은 환하게 웃으며 기분 좋은 에너지를 내뿜는다. 결혼 9년 차에도 신혼 부부 같은 달달한 분위기는 눈길을 끈다.

소이현과 인교진은 2014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명의 딸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