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美버거 체인점서 '무료 식사' 셀럽 등재, '올리비아 로드리고'→'위켄드' 어깨 나란히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미국 토니버거스(TonyBurgers)에서 무료로 식사 할 있는 셀럽으로 등재되어 이목이 쏠렸다.

최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트위터에서는 미국 유타주의 로컬 버거 체인점 토니버거스 매장에 걸려있는 'People who eat free at Tonyburgers'(토니 버거스에서 무료로 먹을 수 있는 사람들) 패널 사진이 공개되어 화제를 모았다.

토니버거스는 그간 '토니버거스에서 무료로 먹을 수 있는 사람들' 의 목록을 만들어 매장에 걸어두고 있는 가운데, 해당 명단에서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의 이름이 세계적인 스타들과 함께 올라 있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정국은 '토니버거스에서 무료로 먹을 수 있는 사람들'에 한국인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렸고, 방탄소년단이라는 그룹명 없이 'Jungkook'(정국) 개인 이름만으로 게재된 것은 미국에서 그의 놀라운 인지도와 강력한 영향력을 갸늠케하는 대목이다.

또 '토니버거스에서 무료로 먹을 수 있는 사람들' 최신 버전에는 당대 최고의 월드 슈퍼 스타의 이름이 대거 명시되어 있어 그들과 견줄만한 정국의 막강한 인기 또한 느끼게 했다.
방탄소년단 정국, 美버거 체인점서 '무료 식사' 셀럽 등재, '올리비아 로드리고'→'위켄드' 어깨 나란히
'토니 버거스에서 무료로 먹을 수 있는 사람들' 명단에는 정국을 비롯해 세계적인 팝스타 '올리비아 로드리고', '위켄드', '해리 스타일스', '아델', 카밀라 카베요, 할리우드 배우 '맷 데이먼', 미국 유명 코미디언 '지미 펠런' 등 당대 최고 스타들이 자리하고 있다.

또 유타주가 낳은 미식축구 선수이자 코치인 스티브 영, 미국 야구 선수 프레디 프리먼도 시선을 끌었다.

이에 "바쁘다 바뻐 우리 슈스" "bts Jungkook 아니고 걍 Jungkook 역시 꾹메리카" "치콜레 지지말자 토니버거스 무료 제공이래ㅋㅋ" "정국이 미쳤댜 ㅋㅋ먹짱아기에게 더 없이 좋은 뉴스" "라스베가스에는 지점 없나 우리 정구기 먹으러 가야 되는데 발동동" "정국이는 어디에도 있다는 게, 전세계 생활속에서 그냥 툭툭 나오는게 넘 자연스러워" "정국에게 이 소식을 알려야 하는데, 한국 오기전 들르자" "드라마 애니에 갑자기 나오는 정국이가 또 여기서도" "정국이랑 같이 있는 셀럽들 라인업 엄청나다" "Jungkook 은 이미 미국의 대표 스타" "정구기 이름 침투력 쩔어" 등 팬들의 다양한 반응이 나타났다.

한편, 앞서 정국의 "이거..치콜레...치콜레?" 말 한마디로 유명 멕시칸 음식 체인점 '치폴레 멕시칸 그릴'(Chipotle Mexican Grill)이 공식 계정의 이름을 '치콜레'(Chicotle)로 바꾸며 놀라움을 안겼다.

또 정국이 인스타그램 아이디를 자신의 'jk' 이니셜을 뺀 'abcdefghi__lmnopqrstuvwxyz'로 짓자 맥도날드 역시 이니셜인 McD를 제외한 'ab__efghijkl_nopqrstuvwxyz'로 공식 계정명을 변경하기도 하는 등 '정국 효과'의 글로벌한 스타성과 화제성을 톡톡히 보여주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