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방송인 서정희가 일상을 공유했다.

서정희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가 힘있게 돋음같이 우리의 삶도 돋아나길 기도하는 이 아침이 좋다"는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서정희는 옴브레로 헤어스타일을 완성했다. 그는 61세가 믿기지 않는 동안 외모를 자랑했다.

또한 서정희는 체크 무늬가 포인트인 붉은색 계열 의상을 소화했다. 리본으로 포인트를 줘 귀여움을 한껏 자랑해 눈길을 끈다.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한편 서정희는 1982년 개그맨 서세원과 결혼 후 32년 만인 2015년에 이혼했다.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