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생일 태천절 南美 팬들 "기부+봉사"축하


방탄소년단 뷔의 생일을 맞아 남미 팬들이 다양한 기부활동으로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하는 뜻 깊은 생일 축하로 훈훈함을 전했다.



남미지역의 뷔 팬들은 대규모 광고 이벤트와 함께 다채로운 선행으로 뷔의 생일을 한층 더 의미 있게 축하하고 있다.



파라과이의 팬페이지 ‘KTH Paraguay’는 “뷔의 사랑과 따뜻함은 우리로 하여금 다른 사람들을 행복하게 만들고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을 찾도록 영감을 준다”며 복지단체 ‘Hogar de Ancianas’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또 지역사회에 높은 영향력을 남기고자 파라과이 최대 동·식물원이자 동물보호소인 JBZA내에 있는 건물에 벽화를 그리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벽화에는 뷔를 상징하는 호랑이와 뷔가 호랑이 옷을 입은 그림 등이 그려져 있어 눈길을 끌었다.

방탄소년단 뷔, 생일 태천절 南美 팬들 "기부+봉사"축하
뷔의 팬페이지 ‘KTH TRADS’는 뷔의 생일을 맞아 두 번째 프로젝트로 코스타리카의 비영리단체인 ‘호가르 히메나’ 재단에 기부를 했다고 밝혔다. 이 재단은 어려운 이웃에게 식량과 숙박을 제공하고, 심각한 질병을 앓고 있지만 병원비가 없는 아동의 가족들을 돕고 있다.





콜롬비아의 ‘KTH Colombia’는 “뷔가 노래, 연설, 말을 통해서 우리에게 준 것에 감사하며, 우리에게 준 사랑과 애정을 이웃에게 나눠 준다”며 볼리바르의 주민에게 기부금을 전달했다.



콜롬비아의 팬 ‘NaTae’는 뷔의 생일을 기념해 보코타 거리의 노숙자들에게 식사를 제공했으며 음식을 먹는 사람들의 미소 짓는 모습이 가장 아름다운 보상이었다고 전했다.



페루의 ‘Taehyung Perú’는 뷔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나무입양 및 심기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팬들은 뷔의 이름으로 심어진 아름다운 나무는 몇 년이 지나 큰 나무로 자라 그늘을 제공하고 쉼터가 될 것이라는 염원을 담았다.



멕시코의 팬페이지 ‘V MXCO’는 크리스마스에 아동복지센터인 ‘카사쿠나 지원센터’의 어린이들에게 직접 만든 100개의 모자를 전달한다고 전했다.





볼리비아의 ‘V BTS Bolivia’는 뷔의 생일을 맞아 ‘더 나은 세상을 위해’라는 캠페인을 펼치며 이를 실행했다.



‘BTS MÉXICO FANBASE’는 뷔의 이름 KimTaehyung으로 모나르카 보호구역에 나무를 입양하고 지구를 더 나은 곳으로 만들자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또 뷔가 수어로 팬들에게 깊은 감동을 선사한 것에 착안해 멕시코 수어학회에 뷔의 이름으로 기부금을 전달해 선한 영향력을 전파에 앞장섰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