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완벽 비주얼+ 프로페셔널 포즈...화보천재 면모 뽐내


방탄소년단 뷔가 빈틈없이 완벽한 비주얼로 시크하면서 자유로운 포즈를 연출하며 독보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21일 방탄소년단이 커버를 장식한 패션 매거진 ‘보그 코리아(VOGUE KOREA)’와 ‘지큐 코리아(GQ KOREA) 2022년 1월호가 공개됐다.

세계 최고 미남을 자랑하는 뷔의 아름다운 비주얼과 분위기는 사진공개 후 뜨거운 파장을 불러왔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뷔는 당당하면서서 우아하고 고혹적인 분위기로 최고의 화보작품을 완성했다.

사진 속 뷔는 CG로 그린 듯 이마부터 턱 끝까지 환상적인 각도로 내려오는 얼굴선, 오똑한 콧대와 동그란 볼, 맑고 큰 눈, 감탄을 자아내는 세계 제일미남의 타이틀에 빛나는 완성형 비주얼을 뽐내 감탄을 불러왔다.
방탄소년단 뷔, 완벽 비주얼+ 프로페셔널 포즈...화보천재 면모 뽐내
심플한 블랙티셔츠를 입은 사진에서 뷔는 어떤 배경도 없이 잘생긴 얼굴과 눈빛 하나만으로 분위기를 압도하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탄탄하면서도 슬림한 팔과 손이 눈길을 끄는 사진에서 뷔는 노출 하나 없이 차원이 다른 섹시미를 보여줬다.

반바지를 입고 소파에 누워있는 사진에서는 시크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바라보며 몽환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길고 날씬하게 쭉 뻗은 뷔의 몸매와 큰 키, 비율은 감탄을 자아낸다.

벨티드 다크그레이 슈트에 화이트 셔츠를 입은 사진에서는 세련된 도시미를 연출, 슈트의 정석을 과시했다. 뷔가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V컷에는 슈트를 입고 독특한 선글라스와 백을 들고 있는 사진이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코트, 슬랙스, 신발, 베레모 등 머리에서 발끝까지 모두 소화하기 힘든 화이트룩으로 연출한 사진에서는 과한 의상을 이기는 뷔의 완벽한 비주얼은 남다른 아우라를 발산했다.

나뭇잎이 그려진 화이트 코트에 체크 슬랙스를 입은 사진에서는 자연스럽게 헝클어진 머리를 하고 턱을 살짝 들고 그윽한 눈빛을 하고 있다. 캐주얼한 의상에 맞는 청량한 소년미 넘치는 얼굴에는 반항미와 시크미가 더해져 고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심플한 포멀 슈트에서 볼드한 체인목걸이와 반바지로 연출한 유니크한 룩, 스포티한 아이템들을 매치한 유스룩까지 뷔는 다채로운 패션을 소화해내며 시크한 남성미, 몽환적인 섹시미, 반항적인 소년미까지 개성이 넘치는 다양한 연출로 분위기를 압도해, 포토그래퍼들의 뮤즈임을 입증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