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함연지/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뮤지컬 배우 함연지/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아버지인 오뚜기 함영준 회장과 데이트를 즐겼다.

함연지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빠랑 핫플 LCDC에 다녀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LCDC는 서울 성수동에 차려진 복합문화공간이다. 공개된 사진 속 함연지는 이곳을 찾아 밝은 미소와 함께 다양한 공간을 구경하고 있다.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공개한 오뚜기 함영준 회장/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공개한 오뚜기 함영준 회장/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또한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모습이 담겼다. 함 회장은 초록색 목도리에 체크 무늬 자켓으로 캐주얼한 패션을 완성했다. 기업인으로서의 권위는 내려놓고 딸과 데이트를 즐기는 소탈한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대해 함연지는 "에스프레소 잔 사시는 모습을 옆에서 보면서 옷을 참 멋스럽게 입으신 거 같아서 여쭤보니 고모가 떠주신 목도리에, 할아버지가 입으시던 자켓을 몸에 맞춰 수선하셨다고 하시더라"라며 "근데 참 예쁘시죠?"라고 덧붙였다.

함연지는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장녀다. 2017년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했으며 현재 뮤지컬 배우, 유튜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