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인교진X딸 다정다감한 모습에 질투 "왜 부럽냐" [TEN★]


소이현, ♥인교진X딸 다정다감한 모습에 질투 "왜 부럽냐" [TEN★]
소이현, ♥인교진X딸 다정다감한 모습에 질투 "왜 부럽냐" [TEN★]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사진=소이현 인스타그램
배우 소이현이 남편 인교진과 딸의 다정다감한 순간을 포착했다.

소이현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씨부녀. 나…. 왜… 부럽냐……"라고 글을 올렸다. 소이현은 길 건너편 딸과 남편의 모습을 사진에 담았다. 인교진을 딸을 향해 걸어가 다정하게 살펴보며 손을 잡는다. 마치 동화의 한 순간처럼 사랑스러운 부녀의 모습은 눈길을 사로잡는다. 귀여운 꼬마 아가씨와 남편의 모습을 질투하는 소이현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소이현과 인교진과 2014년 결혼해 슬하에 2015년생 딸 하은, 2017년생 딸 소은 양을 두고 있다. 소이현은 현재 KBS2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에 출연하고 있다. 인교진은 최근 종영한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