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방탄소년단 정국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중국 팬클럽이 열혈 팬심이 담긴 미국 콘서트 2차 서포트를 공개하며 기대감을 한껏 드높였다.

정국의 중국 최대 팬클럽 '정국 차이나'가 오는 27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개최될 방탄소년단 '비티에스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LA(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 콘서트 서포트를 진행한다고 공식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정국 차이나'는 콘서트 첫째 날인 27일(현지 시간) 하루 종일, 소파이 스타디움으로 찾아오는 팬들도 접할 수 있는 11번 로드 스크린 응원 광고 서포트를 실시한다고 게재했다.

이어서 '정국 차이나'는 콘서트 당일 공연장 주변만 지나도 정국의 모습과 'WISH JK A GREAT CONCERT'(JK의 멋진 콘서트를 기원합니다)라는 글귀가 담긴 해당 광고판의 응원 광고를 2분 마다 볼 수 있게 하루 720회 송출한다고 말하며, 무 위험, 무 접촉의 방식으로 이번 콘서트 서포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취지도 전했다.
방탄소년단 정국 中팬클럽, 미국 콘서트 'LED 트럭'→'로드 스크린' 응원 광고
이에 "정국은 팬들이 항상 응원하는 것을 보면 너무 행복할 것이다" "최고입니다!!! 예쁜 선물로 정국을 행복하게 해줘서 고맙습니다!!" "변함없는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정국이가 꼭 볼 거라 믿어요" "정국을 위한 멋진 프로젝트들 정말 감사합니다" "와...JK에 대한 당신들의 서포트는 항상 놀라워요" "정국이가 꼭 보길♥" "정국 차이나 열혈 팬심 따라올 자 없어" 등 반응이 나타났다.

앞서 25일 '정국 차이나'는 27일 오전 10시(태평양 표준시)부터 하루 종일 소파이 스타디움 경기장 주변을 순회하는 LED 트럭 응원 서포트를 실시한다고 한 차례 공개한 바 있다.

해당 LED 트럭에는 정국의 모습과 함께 'WE PROUD OF JK'(우리는 JK가 자랑스럽다)와 'WISH JK A GREAT CONCERT'라는 지극한 애정이 느껴지는 응원 메시지가 송출된다.

또 LED 트럭이 잠시 멈춰 서 사진 찍을 시간도 제공할 예정으로 당일 뜨거운 축제의 분위기를 더욱 고조 시킬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정국 차이나'는 정국의 생일을 맞이해 진행 한 모금에서 11일 만에 450만 위안(한화 약 7억 8100만원), 38일 만에 600만 위안(약 10억 400만원)을 달성하는 초강력 팬 화력을 보여준 바 있고 33차에 달하는 생일 서포트를 전세계 각국에서 진행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