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현 인스타그램
이지현 인스타그램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싱글맘'으로서 속내를 전했다.

이지현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자만이 아닌 문제 해결 능력을 높여주는 자존감 높이기 방법. 뜻밖의 시련이나 역경과 삶의 무게를 짊어질 아이들을 어렸을 때부터 면역력을 키워 나갈 수 있게 해주는 책. 살포시 추천해 드립니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어 이지현은 "아이를 키우면서 힘들고 우왕좌왕하는 하루하루도 축복인 것 같다. 부족한 엄마에게 찾아와줘서 나를 엄마로 살게 해주고 또 나를 열심히 살게 만들어 주는 아이들. 현실은 늘 지지고 볶지만 이 삶 속에서 이미 효도 다 받았다 생각한다. 존재만으로 바랄 게 뭐 있겠나. 얼른 코로나가 종식되어 아이들과 신나게 놀러 다니고 싶다. 아이들 셋도, 넷도, 다섯도 키우는데 저는 둘 키우면서 늘 허덕인다. 세상의 모든 엄마, 진심으로 존경한다"라고 했다.

이지현은 두 번의 결혼과 이혼을 겪었다. 현재 슬하에 9살 딸과 7살 아들을 두고 있으며 JTBC '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