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공항서 입은 재킷…하루 만에 '품절'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공항 패션으로 입은 재킷이 하루도 채 되지 않아 품절되면서 초강력 '정국 효과'의 파급력이 또 한번 재증명됐다.

방탄소년단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리는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LA' 콘서트 참석차 지난 17일 오후 인천국제공항를 통해 LA로 출국했다.

이 중 머리부터 발 끝까지 올 블랙의 공항 패션을 선보인 멤버 정국은 깔끔하지만 힙한 패션력으로 남다른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한껏 뽐냈다.

정국은 베이직하지만 유니크한 자켓과 팬츠에 디테일한 화려함이 돋보이는 가방, 신발 등으로 포인트를 준 캐주얼 룩을 입고 극강의 시크와 간지 그리고 우아한 섹시함을 발산했다.

특히 정국은 현재 광고 모델로 활약 중인 휠라의 제품을 착용하고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정국이 입은 휠라 재킷은 출국 약 3시간 뒤인 오후 5시부터 11시까지 7시간 동안 공식 쇼핑몰에서 실시간 베스트셀러 상품 1위에 오르는 독보적인 인기를 나타냈고 결국 품절 사태까지 불러왔다.

이에 "우리 정구기 휠라 참 모델이네" "정국이가 지름신을 부르지" "엄청 비싼 옷 일거 같았는데 공황 패션 휠라라서 놀랐음 겁나 힙함" "광고 모델 브랜드 공항 패션 입어 주는 센스, 의리!!" "정국 이즈 뭔들 뭐든 명품처럼 소화하네 그래서 또 품절" "정국이 휠라 신발도 엄청 신더니 이번엔 공항 패션으로~광고 업계 참 모델이란 이런 것" 등 반응이 나타났다.

당일 정국은 탄탄한 피지컬로 치명적인 남성미도 풍겼고 볼캡과 마스크에 가려져도 광채 폭발하는 황홀한 남신 비주얼을 자랑했다.

정국은 휠라 화보, 광고 속에서 착용한 옷, 신발, 가방 등 다양한 제품들을 순식간에 베스트셀러 상품 1위부터 품절로 이어지게 하면서 '정국 효과'의 명성을 톡톡히 보여주고 있다.

이와 더불어 정국이 입으면 고가의 명품 브랜드 제품도 세계 각국에서 품절되는 압도적인 파급력도 과시하고 있다.

한편, 정국은 출국 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트위터에서 jungkook 등으로 29개 국가 실시간 트렌드에 이름을 올렸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