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사진=인스타그램
이정재./ 사진=인스타그램


배우 이정재가 감독 데뷔작 '헌트' 촬영 현장에서 근황을 전했다.

이정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정재는 말끔한 슈트 차림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뚜렷한 이목구비와 강렬한 눈빛으로 독보적인 감독 포스를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정재는 넷플릭스 '오징어게임'을 통해 글로벌 인기를 누리고 있다.

현재 자신이 연출하고 출연하는 '헌트' 촬영에 한창이다.

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