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필름카메라로 표현된 로맨틱 남신+귀여운 장꾸미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본투비 매력왕' 면모를 뽐내 전세계 팬심을 매료시켰다.

최근 빅히트 뮤직 네이버포스트에서는 'Film Camera with BTS'라는 제목으로 방탄소년단의 필름 카메라 사진들을 새롭게 공개했다.

이 중 멤버 정국은 바다를 등지고 의자에 앉아 정면을 향해 촉촉한 눈빛과 꿈결같은 달달한 미소를 날리며 로맨틱 남신 무드를 발산해 '심쿵'을 안겼다.

또 정국은 단추를 푼 셔츠가 돋보이는 올 블랙 착장에 젖은 듯한 보라 빛 장발을 하고 물오른 섹시남의 아우라를 한껏 내뿜었다.

청 멜빵바지를 입고 있는 정국은 차량 짐 칸에 앉아 특유의 강아지 상으로 멍뭉미를 풍겼고 정면을 향해 귀엽게 노려 보며 장난꾸러기 매력을 발산했다.

카우보이 모자를 쓰고 가죽 재킷을 착장한 정국은 미소년 같은 얼굴을 하고 있지만 탄탄한 팔 근육과 타투로 반전미를 발산하며 옴므파탈한 매력을 선보이여 시선을 강탈했다.

더불어 정국은 조각 같이 깎아 놓은 듯한 이목구비와 장르 불문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는 얼굴 천재의 비주얼을 자랑했다.

이를 본 팬들은 "본투비 매력왕 전정국씨♥" "화수분 매력 얼굴 천재 만재" "우리 정구기 사진 마다 미친 매력~장르불문 매력쟁이" "로맨스 주인공부터 옴므파탈까지 이 마성의 남자야" "정국이 매력 오조오억오천만개 허우적~♥" "우리 갱얼지 째려보는 거 어이쿠 무서워 할 줄 알았짘ㅋ아니아니 너무 귀엽다구" "정국이 갭차이에 매번 극락간다" "와 얼굴 진짜 미치게 잘생겼다" "얼굴은 미소년인데 그렇지 않은 바디 타투" 등 뜨거운 반응을 나타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