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 임신' 성유리, D라인 "살짝 보여"…명품백 메고 그림 전시회서 태교 [TEN★]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성유리 인스타그램
그룹 핑클 출신 성유리가 예술작품 감상으로 태교했다.

성유리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성유리는 한 그림 전시회를 찾은 모습. 원피스와 블라우스로 블랙 앤 화이트룩을 연출해 세련되고 단아한 분위기를 냈다. 명품브랜드의 가방과 신발로 포인트를 주는 패션 센스도 발휘했다. 점점 드러나는 D라인은 눈길을 사로잡는다.

배우 전인화는 성유리의 D라인을 말하는 듯 "살짝 보여~"라고 댓글을 남겼다. 네티즌들도 "우리 요정님 배 나온 모습이 넘나 사랑스러워서 엄마미소 짓게 하네요", "배가 많이 나왔네요~ 쌍둥이들이 잘 크고 있네요" 등 반응을 보였다.

성유리는 2017년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했으며, 현재 쌍둥이를 임신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