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재, 명예 소방관 위촉 소감
"위로 줄 수 있는 사람 되고파"
/사진=김희재 인스타그램
/사진=김희재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김희재가 명예 소방관으로 위촉된 소감을 전했다.

김희재는 16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감사합니다. 영광입니다"라고 밝혔다.

또한 "어릴 적부터 제가 누군가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사람이 꼭 되고 싶다 생각하며 지내왔습니다. 앞으로 더 많은 분께 힘과 위로를 드릴 수 있는 사람이 되겠습니다. 함께 하게 되어 영광입니다"라고 알렸다.

앞서 김희재는 이날 소방관들의 처우 개선을 위해 나선 배우 박해진의 뒤를 이어 오랫동안 소망하던 선한 영향력을 실천하게 됐다. 이는 홀로서기에 나선 직후 첫 행보라 박수를 받고 있다. 김희재는 감사한 마음을 담아 명예 소방관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알렸다.

한편 김희재는 MBC 새 드라마 '지금부터 쇼타임'에 출연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