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외국 변호사 서동주가 '골 때리는 그녀들' 결승전을 준비했다.

서동주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불나방 vs. 국대패밀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FC 불나방 유니폼을 입은 서동주의 셀카가 담겼다. 커다란 눈망울과 오똑한 코, 작은 얼굴이 시선을 붙든다.

이와 함께 서동주는 다리에 온통 태이핑한 모습도 공개했다. 그는 무리하지 말라는 댓글에 "다리는 너덜너덜해요"라고 답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방송인 서정희의 딸로 알려진 서동주는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활약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