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우, 지난 28일 입대
한선화, SNS 통해 다정한 투샷 공개
/사진=한선화 인스타그램
/사진=한선화 인스타그램


그룹 시크릿 출신 배우 한선화가 동생 한승우의 입대를 응원했다.

한선화는 2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선화는 한승우와 나란히 선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다정한 포즈를 취하며 두터운 우애를 자랑했다. 이에 한선화는 "막내야. 잘 갔다 와라"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사진=한선화 인스타그램
/사진=한선화 인스타그램
앞서 한승우는 지난 28일 군 복무를 위해 입대했다. 그는 육군 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육군 군악대에 배치돼 군 복무를 시작한다. 한승우는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팬들과 많은 추억을 마음에 간직하고 입대를 하게 됐다. 팬들과 다시 만나게 되는 날까지 훈련에 충실히 임해 더욱 성숙한 모습으로 다시 찾아뵙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선화는 최근 JTBC 드라마 '언더커버'에 출연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