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SNS 통해 근황 공개
둘째 초음파 사진 게재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가수 이지혜가 둘째의 초음파 사진에 울컥했다.

이지혜는 21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첫 번째 검사는 잘 마쳤다"며 "꼬물꼬물 잘 자라고 있다"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초음파를 통해 드러난 아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에 이지혜는 "너무 감동이었다. 고맙다. 아가야"라고 전했다.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본 가수 백지영은 "신기하다. 부럽다"라는, 방송인 장영란은 "세상에 너무 축하해. 축복해"라는, 방송인 박슬기는 "아멘"이라는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 태리 양을 두고 있다. 최근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을 통해 둘째 임신 소식을 알려 화제를 모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