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겸 배우 오종혁/ 사진 = 오종혁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오종혁/ 사진 = 오종혁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오종혁이 구안와사가 왔다고 고백해 걱정을 샀다.

오종혁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내 인생 두번째 구안와사"라며 "왜 하필 지금이냐. 너무 행복한 공연이 이제 시작했는데...왜"라고 적었다. #MRI #뇌는이상무 #1976할란카운티 라는 해시태그도 덧붙였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 오종혁은 마스크를 쓰고 누워 휴식을 취하고 있다. 구안와사는 입과 눈 주변 근육이 마비되어 한쪽으로 비뚤어지는 질환이다.

이에 배우 정태우는 "저런. 종혁아 빨리 낫길 기도할게"라고 댓글로 응원했다.

한편, 오종혁은 채널A '강철부대'에 출연하며 의지와 체력을 선보인 바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