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치맨, 동료 래퍼에 사과
"나의 병을 모두 받은 사람들"
"어릴 때부터 ADHD…1일 1복용"
'쇼미9' 출연 래퍼 먼치맨/ 사진=Mnet 캡처
'쇼미9' 출연 래퍼 먼치맨/ 사진=Mnet 캡처


동료 래퍼들을 저격하고 향정신성 약물 과다 복용으로 적발된 래퍼 먼치맨이 한달여 만에 입장을 밝혔다. 그는 동료 래퍼들에게 사과하고 마약 투여는 오보라고 설명했다.

먼치맨은 1일 한 온라인 힙합 커뮤니티를 통해 '안녕하세요 먼치맨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앞서 그는 소속팀 MBA 동료 래퍼들과 갈등을 빚어오며 마약성 의약품을 다량 투약했다고 알려졌다. 당시 먼치맨은 인스타그램에 누군가 자신을 스토킹한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고, 이를 본 팬들이 지난 1일 경찰에 신고했다. 이후 출동한 경찰은 먼치맨의 상태를 확인한 뒤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에 대해 그는 "5월쯤 일이 하나 터졌다"며 "내 자신이 얼마나 아파하는지도 모르고 '내가 맞다'는 신념이란 것으로 일을 터뜨려 버렸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당시 내가 속해있던 MBA 크루의 EK는 나의 병을 모두 다 받은 사람이 돼버린 것 같다"며 "나는 현재 천안에 있는 정신병원에 입원치료를 한지 32일이 지났다"고 밝혔다.

먼치맨은 "우선 MBA에 소속된 EK ,COVA, BFREE에게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이렇게 보여주기식으로라도 하지 않으면 내가 미쳐버릴 것 같아서 이렇게 글을 남긴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평소 MBA 멤버들은 나보다 조현병의 징조를 먼저 알아냈다"며 "(치료 제안을) 거부했고 거절했다. 항상 나를 공격한다는 피해의식 과대망상에 빠져들었고 5월초 그런 일이 발생한 것이다. 내가 한 말에 있어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그는 또 "'먼치맨'이란 이름은 EK 형의 선물이며, 작업을 하면서도 즐겁게 이야기하며 프리스타일 등 많은 아이디어를 줬던 것도 맞다"며 "그 중간에 야망과 오해에 휩싸여 그런 스토리를 올리게 됐음을 인정하고 알려드린다"고도 했다.
'쇼미9' 출연 래퍼 먼치맨/ 사진=Mnet 캡처
'쇼미9' 출연 래퍼 먼치맨/ 사진=Mnet 캡처
마약성 약물 투여 의혹에 대해선 "나는 어릴 때부터 ADHD를 앓고 있었고 하루에 1개씩 먹었던 종이 팩이 쌓여서 냉장고 위에 올려져 있었던 게 오보가 된 것 같다"고 해명했다.

끝으로 "나도 내가 왜 이런 병에 걸렸는지 잘 모르겠으나 내가 갖고 있던 오해와 마음이 날 이렇게 만든 것이란 건 확실하다"며 "오해의 소지없으셨으면 하는 바람에 이렇게나마 이야기를 남긴다"고 강조했다.

먼치맨은 '딱딱해', '직진' 등의 노래로 힙합팬들에게 주목 받은 래퍼다. 주로 상의를 탈의하고 랩을 하며 재치 있는 가사로 이름을 알렸다. 지난해에는 Mnet '쇼미더머니9' 등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다음은 먼치맨의 입장 전문이다.5월쯤 됬을때 일이 하나 터졌네요

전 제 자신이 얼마나 아파하는지도 모르고 내가 맞다는 신념이란것으로 일을 터쳐버린거같습니다 .당시 제가 속해있던 MBA EK 형 나의 대장임과동시에 나의 병을 모두다 받은 사람이 되버린거 같습니다 .저는 현재 천안에 있는 정신병원에 입원치료를 한지 32일이 지났습니다 .

우선 mba 소속된 EK ,COVA 형 그리고 BFREE 형 께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보여주기식으로 이렇게라도 하지않으면 제가 미쳐버릴거같아서 이렇게라도 글을 남깁니다 .

평소에 EK 형과 COVA 형 등 MBA 멤버들은 저보다 병식도 많이 있었고 조현병의 징조를 먼저 알아냈습니다 .

저는 거부했고 거절했습니다 항상 나를 공격한다는 피해의식 과대망상에 빠져들었고 5월초 그런 일이 발생한 것입니다 제가 한말에 있어 오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 죄송합니다 .

먼치맨 이란 이름은 EK 형의 선물이며, 작업을하면서도 즐겁게 이야기하며 프리스타일 등 많은 아이디어를 주었던것도 EK 가 맞고 그중간에 야망과 오해에 휩쌓여 그런 스토리를 올리게되었음을 인정하고 알려드립니다 . 부활절 등등 그날의 기억은 사실 기억이 생생하게 나지않을정도로 달라진 나를보았습니다 .

항정신성 약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

저는 어릴때부터 ADAD 를 앓고있었고 하루에 1개씩 먹었던 종이 팩이 쌓여서 냉장고 위에 올려져있었어 오보 가 된거같습니다

이점에대해서 엘이 게시물을 보시고계신 분들께 전달해드립니다 인스타그램은 핸드폰 으로 막아놨기때문에 들어갈수가없어 수정이 불가한상황입니다.

아무쪼록 EK 형과 COVA 형 FREE형 똘배형 등등 .. 개인 적으로 연락드려 사죄 드릴 계획이고 절때로 보여주기식으로 말씀드리는게 아니란것을 알려드립니다 ..저도 제가 왜 이런 병에 걸렸는지 잘은 모르겠으나 이심전심 내가 갖고있던 오해와 마음이 날 이렇게 만든것 이란것은 확실합니다 . 응원해주시는 분들의 댓글 욕해주시는 분들의 댓글 전부 다 감사드리고 오해의 소지없으셨으면 하는바람에 이렇게 나마 이야기를 남깁니다 .

죄송하고 감사합니다 미안합니다 . EK , COVA , MBA ,BFREE MAKE A MOVIE , 안경잽이 , 똘배 형 등등 ,나를 믿고 기억해준 모든분들 미안합니다 .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