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SNS 통해 근황 공개
다이어트 선언 "우리 함께 해요"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장영란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글과 함께 4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이러니 앱을 못 끊지 세상 잘 나왔네요"라며 입을 뗐다.

또한 "근데 앱으로도 뱃살은 감출 수 없네요. 오늘부터 다이어트 하려고 운동 끊었어요"라며 "다시 한번 마음 다잡고 해볼게요. 아니 우리 인친님 같이 해봐요. 올여름 다 같이 비키니 사진 가즈아"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에 포기란 없다. 다이어트도 다이어트지만 체력을 위해 도전"이라며 "사실 김성령 언니의 탄탄한 몸매와 강한 체력을 보고 넘 닮고 싶어서 다시 마음을 다잡은 계기가 됐는데 다시 한번 해볼게요. 우리 함께 해요"라고 전했다.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공개한 사진 속 장영란은 흰색 원피스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방긋 웃으며 화사한 미모를 자랑했다.

이어진 사진에서 장영란은 직접 체중계에 올라 60.8kg의 몸무게를 인증했다. 그는 "50킬로대로 들어가고 싶다"고 소망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현재 채널A '요즘 가족 금쪽 수업', tvN STORY '돈 터치 미', SBS플러스 '평생동안' 등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