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수홍 반려묘 박다홍 인스타그램
사진=박수홍 반려묘 박다홍 인스타그램


'다홍이 아빠' 방송인 박수홍이 국경없는수의사회 홍보대사로 발탁됐다.

박수홍은 25일 반려묘 다홍의 인스타그램에 봉사활동 사진을 올리고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박수홍은 "김재영 수의사님과 인연이 닿아 이렇게 좋은 일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고 감사 인사드립니다. 여러분 저 오늘 '국경없는수의사회' 홍보대사 됐습니다!"라고 알렸다.

이어 "다홍아 덕분에 홍보대사 됐다 고맙다! 수다홍이들 고맙다홍"이라며 센스 있는 귀여운 인사를 남겨 팬들의 축하를 받았다.

앞서 박수홍은 친형의 횡령 혐의를 포착하고 친형과 형수를 4월 5일 민·형사 고소했다. 박수홍 측의 박수홍의 친형이 30년 전부터 출연료와 계약금을 빼돌리고 법인카드를 개인생활비로 무단 사용한 정황에 대한 증거를 포착했다.

박수홍은 좋지 않은 일로 화제가 된 것에 사과한 뒤 이 일에 대한 언급은 하지 않았고, 홈쇼핑 등을 통해 수척해진 모습을 보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