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더보이즈 선우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더보이즈 선우 / 사진=텐아시아DB


학폭 연예인으로 지목된 그룹 더보이즈의 선우가 학폭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다.

더보이즈의 소속사 크래커엔터테인먼트는 23일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포털사이트, SNS 등을 통해 더보이즈 멤버 선우에 대한 도를 넘은 허위 사실들이 유포되고 있으며, 현재 삭제된 게시물에 언급된 내용과 같은 신체적 폭력 등을 가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선우의 동창생이라고 밝힌 A씨는 선우의 과거를 폭로했다. A씨에 따르면 선우는 중학생 때 사귀던 여학생을 때려 몸에 멍들게 하고 음담패설과 성희롱, 담배와 오토바이 타기 등 미성년자로서 해선 안되는 많은 일들을 저질렀다고 주장했다.

해당 글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소속사는 "온라인 내 사실이 아닌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작성 및 유포, 인신공격성 모욕, 악의적인 게시물에 대해 지속적인 자료 수집과 법적 조치를 위한 검토를 진행 중"이라면서 "무분별한 악성 댓글 게시와 루머 생성 유포자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대응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하 크래커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크래커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더보이즈에게 많은 응원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더보이즈 허위 사실 작성, 유포에 대한 법적 대응에 관련하여 안내드립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포털사이트, SNS 등을 통해 더보이즈 멤버 선우에 대한 도를 넘은 허위 사실들이 유포되고 있으며, 현재 삭제된 게시물에 언급된 내용과 같은 신체적 폭력 등을 가한 사실이 없음을 안내드립니다.

당사는 온라인 내 사실이 아닌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작성 및 유포, 인신공격성 모욕, 악의적인 게시물에 대해 지속적인 자료 수집과 법적 조치를 위한 검토를 진행하고 있으며, 강력한 대처를 위해 아티스트 보호 시스템을 강화하고 무분별한 악성 댓글 게시와 루머 생성 유포자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대응을 할 것임을 안내드립니다.

당사는 향후에도 허위사실 유포에 따른 법적 책임을 묻기 위해 자료 수집 등의 절차를 진행, 강경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아울러 더보이즈 관련 근거 없는 허위 사실 작성 및 유포, 인신공격성 모욕, 악의적인 게시물 관련 자료를 가지고 계시는 팬 여러분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하여 메일을 통해 보내주시기 바라며, 자체 수집한 자료와 팬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자료를 통해 지속적으로 대응하겠습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