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여신강림' 촬영 현장 공개
지푸라기+흙 망가진 모습에도 '완벽 비주얼'
사진=차은우 인스타그램
사진=차은우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차은우가 지푸라기에 더러워진 모습에도 여전한 잘생긴 비주얼을 자랑했다.

21일 차은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강데이2”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차은우는 얼굴과 몸에 지푸라기와 흙이 잔뜩 묻은 차은우의 모습이 담겼다. 차은우는 흐트러진 모습에도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부드럽게 미소 짓고 있는 모습은 신조어 ‘최최차차'(최애는 최애고 차은우는 차은우다)’라는 말을 실감케 하며 설렘을 자아낸다.

차은우는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서 이수호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