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비티, 몬스타엑스 민혁의 '보그싶쇼' 출격…입덕 유발 귀여움


그룹 크래비티 멤버들이 넘치는 귀여움으로 입덕을 유발했다.

크래비티(CRAVITY) 멤버 세림, 원진, 태영, 형준은 지난 20일 몬스타엑스 민혁이 호스트로 활약 중인 네이버 NOW '보그싶쇼'에 출연해 4인 4색 매력을 드러냈다.

최근 세 번째 미니앨범 '크래비티 시즌3. 하이드아웃: 비 아워 보이스(CRAVITY SEASON 3 HIDEOUT: BE OUR VOICE)'로 컴백한 크래비티는 강렬한 타이틀곡 '마이 턴(My Turn)'과 파워풀한 군무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리더 세림은 새 앨범에 대해 "크래비티와 러비티(팬클럽)의 목소리가 하나 됐다는 의미를 앨범에 담았다"며 "2021년은 우리의 차례라는 뜻으로 타이틀곡을 마이 턴'으로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크래비티, 몬스타엑스 민혁의 '보그싶쇼' 출격…입덕 유발 귀여움
이날 멤버들은 컴백으로 바쁜 근황을 알리며 팬들에게 안부를 전했다. 형준은 "최근 피부과에도 다닌다. 관리가 필요한 멤버가 있다"는 등 귀여운 T.M.I를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

크래비티는 팬들의 다양한 질문에 재치 있게 답변하며 유쾌한 시간을 보냈다. '기브 미 유어 러브('Give Me Your Love)' 작사에 참여한 원진은 가장 마음에 드는 구절이 있냐는 질문에 "항상 작사를 해보고 싶었다. '지쳐 감던 눈도 널 그렸던 꿈도 이젠 익숙해진 난데'라는 부분이 제일 좋다"고 답했다.
크래비티, 몬스타엑스 민혁의 '보그싶쇼' 출격…입덕 유발 귀여움
이밖에도 크래비티 멤버들은 호스트 민혁과 특급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내며 방송에 재미를 더했다. 민혁은 "크래비티 친구들이 연락을 자주 줘서 좋다. 이번 기회에 선배 말고 형이라 불러달라"고 말하며 크래비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크래비티 멤버들과 민혁은 방송 후 함께 인증샷을 공개하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크래비티는 다양한 음악 방송과 콘텐츠를 통해 팬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