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가 입은 티셔츠 왜?
'페미니스트' 갑론을박
네티즌 극과 극 반응
레드벨벳 조이 / 사진 = 조이 인스타그램
레드벨벳 조이 / 사진 = 조이 인스타그램


레드벨벳 조이 / 사진 = 조이 인스타그램
레드벨벳 조이 / 사진 = 조이 인스타그램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조이가 입은 티셔츠로 네티즌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19일 조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트라이프 수트에 흰 티셔츠를 입고 찍은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그는 "이제부터 9월 7일은 푸른하늘의 날. 맑은 공기와 푸른 하늘을 지키기 위해 우리 모두 노력해요"라며 푸른 하늘의 날 홍보대사 위촉식에 참여한 사진도 게재했다.

해당 게시물이 올라온 뒤, 일부 네티즌들은 조이가 입은 흰 티셔츠의 문구를 지적했다. 조이가 입은 티셔츠에는 "WE SHOULD ALL BE FEMINISTS(우리는 모두 페미니스트가 되어야 한다)"라는 문구가 적혀있었고, 조이가 페미니스트라고 말했다.

특히 일부 네티즌은 "걸그룹이 페미니스트라니", "논란될 걸 몰랐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다른 쪽에서는 "당당해서 멋지다", "뭐가 문제라는 건지" 등의 반응을 보이며 극과 극 양상을 보이고 있다.

한편, 해당 티셔츠는 앞서 배우 정유미, 김혜수 등도 입은 바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