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진, 악플 공개하며 맞대응
"아이돌 아닌 돌아이, 망치 가져와"
그룹 러블리즈 진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러블리즈 진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러블리즈 진이 악플러를 공개 저격했다.

러블리즈 진은 지난 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네티즌들로부터 질문을 받아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한 네티즌은 "아이돌 맞나. 그냥 일반인 같다"는 메시지를 보냈고, 진은 "나 아이돌 아니고 돌아이다. 뚝배기 딱 대고 망치 가져오라"고 응수했다. 그러면서 해당 네티즌의 계정도 공개했다.

이 밖에도 진은 여러 네티즌들과 질의응답을 이어갔다. 그는 올해가 끝나기 전 이루고 싶은 것을 묻는 질문에 "국내에서 번지 점프하기. 패러글라이딩하기"라고 답했다.

러블리즈는 지난해 5월 여섯 번째 미니앨범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우리'로 활동했다. 이후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퀸덤'에 출연해 여러가지 콘셉트 무대를 선보였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