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이하늬, 결별설 휩싸여
소속사 사람엔터 "확인 중"
윤계상-이하늬, 결별설? 소속사 "확인 중"


배우 윤계상과 이하늬가 결별설에 휩싸였다.

두 사람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측은 11일 텐아시아에 두 사람의 결별설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날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윤계상과 이하늬는 7년 간의 연인 관계를 최근 정리하고 동료 사이로 돌아가기로 했다.

윤계상과 이하늬는 2013년 교제 중임을 공식적으로 인정하고 공개 열애를 해왔다.

윤계상은 그룹 god의 멤버로 데뷔해, 연기자로서도 꾸준히 활동해왔다. 그는 드라마 '라스트' '굿와이프' '초콜릿', 영화 '범죄도시' '말모이'에 출연했으며, 영화 '유체이탈자'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하늬는 2006년 미스코리아 진에 당선됐으며, 서울대 출신으로 지성과 미모를 모두 갖춘 배우로 사랑 받았다. 그는 드라마 '불굴의 며느리' '빛나거나 미치거나'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전' '열혈사제', 영화 '연가시' '타짜: 신의 손' '극한직업' '블랙머니' 등에 출연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