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엽, 現소속사 웅빈이엔에스와 재계약
이상엽-웅빈이엔에스, 재계약 완료
"활발한 활동 지원할 것"
배우 이상엽 / 사진제공=웅빈이엔에스
배우 이상엽 / 사진제공=웅빈이엔에스


배우 이상엽이 소속사 웅빈이엔에스와 연을 이어간다.

이상엽은 현 소속사 웅빈이엔에스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웅빈이엔에스는 "드라마, 영화, 예능, 광고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약하는 이상엽을 계속해 서포트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이상엽이 더욱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엽은 한 가지 이미지에 한정되지 않고 만나는 캐릭터마다 자기 것으로 만드는 흡입력 높은 연기로 남다른 존재감을 보였다. 뛰어난 캐릭터 해석력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인 이상엽은 다양한 활동으로 높은 인지도와 호감도를 지닌 배우이다.

2007년 KBS 드라마 '행복한 여자'로 데뷔해 '당신이 잠든 사이에' '톱스타 유백이'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등과 영화 '감기' '동네 사람들', 곧 개봉을 앞두고 있는 '내가 죽던 날' 등에 출연하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현재 방영 중인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유들한 성격과 센스를 겸비한 인싸 의사 윤규진 역으로,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에서는 일광하이텍 대표이사이자 미워할 수 없는 완벽남 윤석호 역으로 일주일의 시작을 열고 닫으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웅빈이엔에스에는 최희서, 김규리, 이재황, 한준우, 김선아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