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운전자를 바꿔치기 한 혐의 등으로 불구속 기소된 래퍼 장용준(20. 노엘)이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법원에서 열린 첫 공판을 마쳤다.
[TEN 포토] 장제원 의원 아들 노엘, '취재진 피해 빠른 발걸음'


사고 직후 노엘은 지인에게 대신 운전했다고 경찰에 허위진술을 부탁한 혐의를 받고 있다. 노엘은 미래통합당 장제원 국회의원의 아들이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