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었다 하면 '완판' 시키는 패셔니스타는?’
송가인 1위·정국 2위·CIX 배진영 3위
'트로트 신드롬' 송가인이 '입었다 하면 '완판' 시키는 패셔니스타'에 선정됐다.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아이돌차트에서 진행된 입었다 하면 '완판' 시키는 패셔니스타는?이라는 설문조사에서 송가인이 1위를 차지했다.

총 71950명이 참여한 이번 설문에서 송가인은 41672표(득표율 58%)를 받아 1위에 선정됐다.
2위는 25469표를 받은 방탄소년단의 정국이었다.

송가인과 정국의 뒤를 이어 CIX 배진영(3887표), 트와이스 쯔위(521명), 비오브유 김국헌(138명), 레드벨벳 슬기(101명), 지드래곤(86명), 에이티즈 정우영(32명), 여자친구 소원(23명), 빅톤 정수빈(21명) 순으로 집계됐다.

송가인은 TV조선의 트로트 경쟁 프로그램인 '내일은 미스트롯'을 통해 오랜 가수의 꿈을 이뤘다.
송가인, 방탄소년단 정국 눌렀다 … 완판 패셔니스타 1위
이미나 기자 minalee1207@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