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배틀트립’/사진제공=KBS2
KBS2 ‘배틀트립’/사진제공=KBS2


KBS2 ‘배틀트립’에서 류현경, 고아성의 팔라우 여행이 펼쳐진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은 ‘미리 짜보는 여름 휴가-해외 편’을 주제로 배우 류현경, 고아성과 세븐틴 에스쿱스, 정한, 원우가 여행 설계자로 등장한다. 가수 김동한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본격적인 여행 설계 배틀에 앞서 김숙은 “뻔한 곳이 아니라 어마어마한 곳이 공개된다”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이휘재 또한 “제작진이 이렇게 흥분한 적이 처음”이라며 기대감을 더욱 부풀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 류현경, 고아성은 남태평양의 숨은 보석 ‘팔라우’를 소개한다. 무지개가 끝나는 곳이라는 뜻을 지닌 ‘팔라우’는 신들의 마지막 정원이라 불릴 정도로 아름다운 풍경을 가진 나라. 특히 고아성은 “이름에 걸맞는 너무 환상적인 풍경이 있었다”며 팔라우의 매력에 취한 듯한 황홀한 표정을 지었다고 한다.

반면, 세븐틴 에스쿱스, 정한, 원우는 배낭여행의 성지 ‘인도네시아 욕야카르타’를 소개한다. ’인도네시아 욕야카르타’는 색다른 액티비티와 저렴한 물가가 매력적인 곳으로 전세계 청춘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 이에 정한은 “100점으론 부족하다. 한 1004점 정도”라며 자신의 생일인 10월 4일과 빗대 욕야카르타를 생일 만큼 좋은 여름 휴가지로 추천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두 팀은 불타는 승부욕을 바탕으로 치열한 신경전을 펼쳤다. “저희가 이길 것 같습니다”라며 자신감을 표출하는 세븐틴 정한의 말에 류현경, 고아성은 “아니에요! 자신 있습니다!”라고 반박해 기대감을 불렀다.

‘배틀트립’은 오는 22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