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헤드윅’ 포스터. / 제공=쇼노트
뮤지컬 ‘헤드윅’ 포스터. / 제공=쇼노트
뮤지컬 ‘헤드윅’ 포스터. / 제공=쇼노트

뮤지컬 ‘헤드윅’이 돌아온다.

공연제작사 쇼노트는 10일 ‘헤드윅’의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스터에는 ‘헤드윅’을 상징적으로 나타내는 ‘노란색 가발’이 입체적으로 녹아 있다.

2017년 이후, 2년 만에 다시 무대에 오르는 ‘헤드윅’은 오는 8월 16일부터 11월 3일까지 서울 동숭동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헤드윅’은 국내 라이선스 뮤지컬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했다. 전국 공연 통산 약 2150회에 달하는 공연을 올리는 동안 전회, 전석 기립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국내 중·소극장 공연 중 ‘최고 객석 점유율’, ‘최다 누적 관객’을 기록했다.

2016년 공연된 ‘헤드윅’은 기존과 다른 규모와 구성, 해석으로 탈바꿈한 ‘뉴 메이크업’ 공연이었다. 소극장 무대에서 벗어나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으로 무대를 옮겨 더 많은 관객과 뜨겁게 호흡했다. 2018년에는 국내를 넘어 해외 무대로 진출했다. 대만 타이중과 타이베이에서 총 15회 공연을 선보인 ‘헤드윅’은 언어의 장벽에도 불구하고 대만 현지 관객들을 한순간에 사로잡았다. 객석을 가득 메운 약 1만 명의 관객들은 한국의 ‘헤드윅’에게 공감하며 뜨거운 환호와 박수를 보냈다.

올해, 한국 공연 15년째를 맞이하는 ‘헤드윅’은 6월 중 출연자 공개와 더불어 첫 번째 티켓 예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