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그룹 백퍼센트가 ‘아이돌 라디오’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줬다.

백퍼센트는 지난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서 마성의 목소리, 반전매력, 비범한 매력 등 다양한 모습을 뽐내며 청취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 날 방송에서 백퍼센트는 신곡 ‘스틸 러빙 유(Still Loving You)’에 맞춰 안무를 선사했고, 새 음반 ‘레트로(RE:tro)’를 소개하며 이목을 끌었다. 이어 ‘매력만점 백선생’ 코너에서 멤버들의 각기 다른 매력을 살펴보고 증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록현과 혁진 마성의 매력으로 목소리를 꼽으며 자신만의 목소리 특색을 공개했다. 혁진은 상큼한 목소리가 돋보이는 케이윌의 ‘오늘부터 1일’을 불렀고, 록현은 박효신의 ‘이름 모를 새’를 선곡해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청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어 종환은 “나에게는 반전매력이 있다. 무대에 있을 때와 아닐 때가 다르다”며 청하의 ‘벌써 12시’의 노래와 춤으로 180도 다른 면을 드러냈다. 찬용은 비범한 매력을 자랑하기 위해 ‘아이돌 라디오’로 육행시를 준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