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대탈출2’ 로고 /사진제공=tvN
‘대탈출2’ 로고 /사진제공=tvN


tvN ‘대탈출2’가 두 배 더 강력해진 재미를 장착해 시즌 2로 돌아온다.

‘대탈출2’는 오는 3월 17일 오후 10시40분 첫 방송을 한다. ‘대탈출’은 지난해 7월 방송을 시작해 초대형 밀실에 갇힌 멤버들의 기상천외한 팀플레이로 밀실 탈출의 짜릿한 재미를 안겼다. ‘더지니어스’ ‘소사이어티게임’ 등 뇌섹 예능의 전성기를 이끈 정종연 PD와 버라이어티 예능의 선두주자인 강호동의 만남, 또한 김종민, 신동, 김동현, 유병재, 피오(블락비) 등 예능 대세들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시즌2에서도 지난 시즌 멤버 그대로 강호동, 김종민, 신동, 김동현, 유병재, 피오 등 6명이 출연한다.

명실상부 국내 예능 최강자인 강호동마저 ‘대탈출’ 지난 시즌 초반에는 전혀 감을 잡을 수 없을 정도였다. 그 만큼 세상에 없는 예능 장르는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안겼다. 방송을 거듭해 나갈수록 강호동을 비롯한 멤버들은 탁월한 감각과 뛰어난 팀워크를 발휘해 밀실을 탈출하며 시청자에게 쾌감을 선사했다.

최근 시즌2 첫 촬영을 마친 멤버들은 더욱 치밀해진 제작진의 밀실 설계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프로그램을 담당하는 정종연 PD는 “제작진의 노하우도 출연진들의 문제해결 능력도 모두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됐다”고 자신했다.

‘대탈출2’는 오는 3월 17일 시작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