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작자 정태진 대표. / 제공=JTBC ‘방구석1열’
제작자 정태진 대표. / 제공=JTBC ‘방구석1열’


왕가위 감독의 친구이자 영화 ‘해피투게더’의 공동 프로듀서 정태진 대표가 왕가위 감독과의 우정을 공개한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방구석1열’을 통해서다.

이날 ‘방구석1열’에서는 배우 장국영을 대표하는 두 작품 ‘아비정전’과 ‘해피투게더’를 다룬다. 홍콩영화와 장국영을 사랑하는 주성철 편집장과 왕가위 감독의 30년 지기 정태진 대표, 음악평론가 배순탁 작가가 출연한다.

최근 ‘방구석1열’ 녹화에서 정태진 대표는 왕가위 감독과의 다양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특히 왕가위 감독은 정태진 대표가 ‘방구석1열’에 출연한다는 소식을 듣고 직접 특별한 선물을 보냈다. 선물은 바로 전 세계 1999권밖에 없는 ‘화양연화’의 사진집으로, 정태진 대표가 깜짝 선물을 공개하자 출연자들은 놀라면서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방구석1열’ 제작진은 “왕가위 감독을 비롯해 장국영과의 남다른 친분을 공개한 정태진 대표는 ‘처음 왕가위 감독과의 인연을 이어준 사람이 장국영이다. 장국영은 한국 음악을 굉장히 좋아했다. 한국 가수들을 ‘신’이라고 칭할 정도였다’며 과거 장국영과의 추억을 공개해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