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소현/사진제공=E&T Story 엔터테인먼트
김소현/사진제공=E&T Story 엔터테인먼트
김소현/사진제공=E&T Story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소현이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한다. MBC 새 오디션프로그램 ‘언더나인틴’의 홍보를 위해서다.

30일 정오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언더나인틴’ MC를 맡게 된 김소현이 출연한다. 이날 오후 2시 열리는 ‘언더나인틴’ 제작발표회에 앞서 57명의 예비돌과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MC이자 예비돌의 1호팬 서포터즈로 청취자를 만난다는 설명이다.

10대에 데뷔한 김소현은 ‘쇼! 음악중심’ ‘KBS 연기대상’ ‘서울가요대상’ 등을 진행했다. 이를 발판 삼아 ‘언더나인틴’ 10대 예비돌들의 마음을 헤아리는 MC이자 든든한 ‘1호팬 서포터즈’로의 모습을 예고했다.

김소현이 MC로 시청자를 만날 ‘언더나인틴’은 보컬과 랩, 퍼포먼스 각 파트별 최강자를 조합해 새로운 아이돌을 만들겠다는 각오로 기획된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크러쉬와 EXID 솔지, 다이나믹 듀오, 슈퍼주니어 은혁, 황상훈이 각 파트별 디렉터로 활약한다.

‘언더나인틴’은 오는 11월 3일 오후 6시 처음 방송된다. 120분 와이드편성으로 시청자를 만난다. 첫 방송과 함께 공식 홈페이지, 11번가 등을 통해 1차 탈락자를 결정짓는 투표가 시작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