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숨바꼭질’/사진제공=MBC
MBC ‘숨바꼭질’/사진제공=MBC


MBC 새 주말드라마 ‘숨바꼭질’(극본 설경은, 연출 신용휘)에서 이유리, 송창의, 엄현경, 김영민의 4인 4색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25일 처음 방송되는 ‘숨바꼭질’은 유수의 화장품 기업 상속녀와 그녀의 인생을 대신 살아야만 했던 또 다른 여자의 이야기를 담는다.

공개된 포스터 속 이유리는 대한민국 모든 여성들의 워너비인 화장품 브랜드의 전무이자 재벌가 상속녀의 포스를 보이고 있다. 이유리는 극 중 모든 걸 가진 행복의 아이콘이지만 실상은 진짜 상속녀의 대용품인 민채린 역을 맡았다. 스타일은 물론 눈빛까지 민채린의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태산그룹의 비서이자 수행기사 차은혁 역을 맡은 송창의는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이 인상적이다. 차은혁은 외모부터 두뇌까지 완벽한 인물로, 지독한 가난에서 벗어나고 싶어하는 욕망이 넘치는 캐릭터다. 남다른 수트핏과 함께 이유리와 선보일 커플 케미에도 기대감이 모인다.

엄현경은 화려한 스타일의 이유리와는 정반대의 검정 원피스 차림이다. 하지만 한 치의 흔들림도 없이 단호한 눈빛을 연기하고 있다. 극 중 그녀가 연기할 하연주 캐릭터에도 관심이 모인다.

‘재벌들의 재벌’로 통하는 태산그룹의 후계자 문재상 역을 맡은 김영민 또한 남다른 아우라를 자랑한다. 허당끼가 있는 밉상이면서도 마냥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라는 설명이다. 특히 극 중 김영민은 이유리, 엄현경 뿐만 아니라 늘 상 함께 붙어 다니지만 은근한 라이벌 관계에 놓여있는 송창의와 짙은 브로맨스도 선보인다고 한다.

‘숨바꼭질’에는 이유리, 송창의, 엄현경, 김영민 외에도 정혜선, 윤주상, 이종원, 이원종, 조미령, 서주희, 안보현 등이 출연한다. 또한 자신만의 색깔과 디테일한 연출로 OCN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바 있는 ‘터널’의 신용휘 PD와 ‘두 여자의 방’ ‘사랑해 아줌마’의 설경은 작가가 힘을 합쳤다.

‘숨바꼭질’은 오는 25일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에 4회 연속으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