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공효진, 조정석/사진제공=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공효진, 조정석/사진제공=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질투의 화신’ 조정석, 공효진이 달달한 심야 데이트를 했다.

27일 방송된 SBS ‘질투의 화신'(연출 박신우 극본 서숙향)에서는 표나리(공효진)와 이화신(조정석)이 다정하게 라면을 끓여 먹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표나리는 이화신이 끓여준 라면의 맛을 보며 “솔직하게 말해봐. 오늘 라면 처음 끓였지?”라고 물었다.

이에 이화신은 “아니야. 우리 둘이 이제 천 번도 넘게 라면을 먹을 수 있는데 네 취향을 알아야 맛있게 끓이지”라고 답했고, 표나리는 “라면 천 번 먹자는 거 프러포즈에요?”라고 물으며 설레어 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